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24

털 안빠지는 고양이를 찾는다면, 스핑크스 털 안 빠지는 고양이를 찾는다면, 털이 없는 스핑크스 애완 고양이를 키우고 싶은데, 털 안 빠지는 고양이는 없을까 고민하신다면 스핑크스 고양이가 있습니다. 스핑크스 고양이는 두터운 마니아층들이 좋아하는 고양이인데, 캐나다에서 시작된 돌연변이 개체로 시작되어 지금의 견종이 만들어졌습니다. 무늬는 대체로 없다고 생각하는데, 무늬가 있는 스핑크스도 있으며, 눈 색이 오묘하게 빨려 들어갈 것 같은 민트색에 약간 흐린 편입니다. 희박한 확률로 눈 색이 또렷하기도 합니다. 털이 안빠지는 고양이를 찾는다면, 스핑크스를 추천하는 이유는 당연히 털이 거의 없기 때문입니다. 쓰다듬어 보면 아예 없는 것은 아니며 약간의 솜털은 있습니다. 매끈한 피부에 주름이 많으며 기괴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있지만, 그래서 그런지 자꾸 .. 2021. 7. 24.
노르웨이숲 고양이 성격, 우아하면서 귀여움 노르웨이숲 고양이 특징 노르웨이숲 고양이는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가 많은 애완 고양이로, 꼬리까지 뒤덮고 있는 털들이 풍성하며 우아함과 동시에 귀여움을 겸비하고 있습니다. 또한 털이 굉장히 길고 풍성함에도 많이 빠지지는 않아서 집사들의 마음을 강력하게 흔드는데요. 노르웨이숲 고양이가 털이 안 빠진다는 이야기에 많은 집사들이 찾고 있지만, 사실은 중장 모종(털이 긴 고양이들) 중 많이 안 빠지는 편에 속하는 것이지, 당연히 긴 털로 인해 자주 빠지며, 절대 잘못된 소문으로 오해해서는 안됩니다. 또한 뼈대가 굵어서 다른 고양이에 비해 상대적으로 건강하며, 이것은 타고난 DNA입니다. 대형묘에 속하며 크기가 커져도 귀여움이 어디 안 가고 우아함이 더해지는 듯해, 대형 묘 중 정말 결점이라고는 찾아보기 힘든 것 .. 2021. 7. 24.
털 안빠지는 애완견, 비숑 프리제 추천 비숑 프리제 특징 털 안 빠지는 애완견으로 가장 많이 찾는 강아지는 비숑 프리제입니다. 비숑 프리제는 프랑스가 고향이며 털이 귀엽게 몽글몽글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머리 모양이 원래 원형으로 되어있는 줄 아는 사람들이 많은데, 사실 비숑을 키우는 주인들이 이 헤어스타일을 선호하여 대부분 원형의 털 모양을 하고 있습니다. 보통 비숑 프리제는 흰색이 대부분이지만 간혹 특이하게 살구색을 띠는 경우도 있습니다. 얼굴은 항상 웃고 있으며, 아주 활발해서 보고만 있어도 좋은 에너지를 받기도 합니다. 타고난 성격 또한 너무 좋아서 천적인 고양이와도 친하게 지낼 수 있는 견종입니다. 에니저가 하도 많아서 비숑이 한번 뛰기 시작하면 지구 한 바퀴를 돌 것처럼 엄청난 속도로 뛰어다닙니다. 특히 자신이 마음에 드는 사람이나.. 2021. 7. 24.
사모예드 털빠짐 정도는 어떨까? 뽀송뽀송 사랑스러운 사모예드 특징 사모예드는 러시아의 시베리아에서 생활하던 사모예드족이 기르던 강아지로, 사모예드로 불리고 있습니다. 사냥, 썰매 등 힘들일을 도맡아오던 강아지이며, 사모예드족은 사모예드를 지금 시대에 자동차, 이동수단으로 생각하여 재산으로 여겼습니다. 이 녀석을 서로 빌려주며 품을 팔기도 했습니다. 또한 썰매견으로 활용되다가 나중에 힘이 없어, 쓸모가 없어지면 난로가 되고, 일부는 잡아먹혔습니다. 정말 불운한 생을 타고난 견종입니다. 남극에서는 인간과 함께 생활했던 최초의 견종입니다. 대부분은 그냥 잡아 먹혔습니다. 이렇게 귀엽고 사랑스러운 강아지를 어떻게 그럴 수 있었을까 생각이 들지만, 옛날 사모예드족은 생존이 목적이었기 때문에 자신의 삶의 영위를 위해 동물들의 희생은 어쩔 수 없었.. 2021. 7. 23.